달력

12

« 2017/12 »

  •  
  •  
  •  
  •  
  •  
  • 1
  • 2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  
2017.12.06 04:19

새벽에 일하고 막 들어옴 꽤꾸약 fragments2017.12.06 04:19


자정 좀 넘어서 다시 사무실 감.. 새벽 5시까지 확정된 예산안을 시스템 입력하라 함. 후배랑 갔는데 입력만 하면 금방 끝날 일이었으나 이것저것 표현하기 어려운 일들이 복잡하게 꼬이면서 계속 갑들과 통화하고...하여튼 새벽 네시에 대충 마무리하고 돌아옴. 춥고 어지럽고 유체이탈 중.



졸리기도 하고 여러가지 상황이 너무 열받기도 해서 갑들에게 딴지도 걸고 뻗대기도 하였다. 몰라, 걔들이 나보고 을 주제에 왜 저러냐 하든말든. 맘에 안들면 담당자 변경해달하고 지시 하달하시오 나는 좋소..



자야겠다. 영혼가출..


상사에게 후배랑 나는 너무 함들어서 아침에 좀 자고 두어시간 늦게 가겠다고 말했다. 넘 당당하게 -.- 몰라.. 병약자한테 이런 일 시켰으니 감수하시오 꽥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liontamer


티스토리 툴바